벤츠-BMW-폭스바겐-포드, EV 초급속 충전 위해 손 잡는다 

BMW그룹, 다임러, 폭스바겐그룹(아우디, 포르쉐 포함), 포드 등 네 개 회사가 유럽에 설치할 초급속 충전네트워크의 설치에 힘을 모은다고 발표했다.

이들이 설치할 충전네트워크는 기존의 급속충전과 다르게 최대 350kW의 초급속충전을 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2017년부터 본격 설치에 착수, 유럽에만 400개소의 충전스테이션을 갖춘다는 계획이다. 또한 2020년까지 이 초급속 충전네트워크를 유럽 내 수천 개로 늘릴 방침이다. 현재의 시스템과 비교해 충전시간을 획기적으로 단축할 것으로 보인다.

이와 함께 이들은 차세대 전기차개발을 진행 중으로, 순차적인 시장 투입을 공언하고 있다. 새 초급속 충전네크워크는 차세대 전기차의 장거리 운행을 가능케 해, 전기차 보급의 기폭제가 될 것이라는 게 이들의 생각이다.

GEARBAX

all about GEAR
press@gearbax.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