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 10살 생일을 축하해

1월9일은 애플 아이폰의 생일이다. 2007년 미국 샌프란시스코 맥월드에서 이제는 볼 수 없는 스티브 잡스에 의해 소개된 아이폰은 오늘로써 만 10살이 되었다. “터치컨트롤의 와이드스크린 아이팟(iPod), 혁명적인 휴대전화, 획기적인 인터넷 커뮤니케이션 기기.” 당시 아이폰을 규정한 세 단어.

14

이후 10년 간 아이폰은 전 세계 사람들의 삶을 풍요롭게 바꾼 프런티어로 기억되어 오는 동시에, 현재진행형인 전설로 통한다. 10억 대 이상의 판매고 이면에는, 하드웨어와 소프트웨어, 여기에 서비스가 어우러지는 통합 플랫폼으로서의 성장이 함께했다. 사람의 일상에 기본적이면서도 필수적으로 자리한 수 백만 개의 어플리케이션(APP, 앱)은 이제 아이패드와 애플워치로 영역을 넓혀가고 있다.

현재 애플 CEO인 팀 쿡은 이런 말을 전했다. “아이폰은 우리 고객의 삶에 기본적인 부분이고, 그 어느 때보다 오늘날 우리의 소통방식, 엔터테인먼트, 업무와 삶을 개선해주는 친구다. 아이폰은 10년 동안 모바일 컴퓨팅의 기준을 세웠고, 아직 시작이다. 최고는 오지 않았다.” 혁신의 애플다운 설명이다.

13

애플 월드와이드 마케팅 수석 부사장 필립 쉴러는 아이폰의 10살 생일을 축하하면서 이렇게 말했다. “최초의 아이폰 부터 오늘의 아이폰7 플러스까지. 아이폰은 모든 스마트폰을 판단하는 표준으로 남아있고, 이는 매우 놀라운 일이다. 우리 대부분에게 아이폰은 삶의 가장 기본적인 기기가 되었고, 사랑받고 있다. 아이폰은 우리가 음성과 페이스 타임 통화를 하는 방법, 라이브 포토와 4K 영상을 보내고 공유하는 방법, 스트리밍 음악을 듣는 방법, 소셜 미디어를 사용하는 방법, 게임을 하는 방법, 새로운 장소와 길을 찾는 방법, 물건을 결제하는 방법, 인터넷 서핑을 하는 방법, 이메일을 보내고 연락처, 일정을 관리하는 방법, 팟캐스트를 듣고 TV와 영화, 스포츠 중계를 보고 건강과 우동을 관리하는 방법을 알려주었다. 아이폰은 이 모든 것인 동시에 그 이상이다. 이것은 겨우 시작일 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