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보다 예쁜 가전제품

겨울이 가고 봄이 오듯 블랙&화이트 컬러로만 채워지던 집안에 봄꽃처럼 환한 색들이 피어올랐다. 화사한 로즈 컬러를 입은 에어컨 그리고 은은한 실버 컬러의 공기청정기가 그 주인공이다. 기능뿐만 아니라 집안의 포인트 가구로도 손색없는 디자인까지, 어디하나 흠잡을 곳 없는  팔방미인이 바로 여기에 있다.

1

세련되고 부드러운 ‘로맨틱 로즈 컬러’로 거실을 환하게, ‘LG 휘센 인공지능 에어컨’

올해 S/S 트렌드 컬러는 페미닌한 매력의 로즈 컬러다. 로즈 컬러는 여성들이 가장 선호하는 색깔 중 하나. 로맨틱한 분위기의 로즈 컬러를 입은 LG 휘센 듀얼 에어컨은 아름다운 외관뿐만 아니라 똑똑한 인공지능 기능을 자랑한다. 인공지능 기술이 적용된 ‘스마트케어’ 기능을 통해 사람이 주로 생활하고 있는 공간과 그렇지 않은 공간을 스스로 구분한다. 사람이 있는 공간에만 집중적으로 시원한 바람을 내보내 실내 전체에 냉방을 공급할 때보다 에너지를 아낄 수 있다. 또한 실내 온도가 사람이 쾌적하게 느끼는 수준에 도달하면, 바람의 세기와 방향을 알아서 조절한다. 대류의 원리를 이용해 실내 온도와 습도를 유지하는 방식. 약하지만 시원한 바람을 실내 위쪽으로 보내, 차가운 공기가 아래로 내려가게 하고 따뜻한 공기는 위로 향할 수 있도록 순환시킨다.  사용자는 찬바람을 직접 맞지 않아 추위를 느끼지 않으면서도 마치 동굴에 있는 것과 같은 시원한 기분을 만끽할 수 있다. 

2

시원한 ‘로맨틱 오션 컬러’로 집안 공기도 분위기 업!  ‘LG 퓨리케어 360도 공기청정기’

황사와 미세먼지가 일상이 된 후 공기청정기는 봄철 필수품이 됐다. LG 퓨리케어 360도 공기청정기는 공기 정화 성능은 기본이고, 외관 디자인에서도 깨끗한 공기의 느낌을 느낄 수 있게 디자인했다. 특히 기존 가전제품에서는 흔하게 볼 수 없는 로맨틱 오션 컬러를 사용해 봄철 화사한 인테리어 효과를 주기에 안성맞춤이다. 제품은 모든 방향에서 오염된 공기를 흡입하고 정화해 깨끗한 공기를 360도로 방향으로 고르게 내보낸다. 특히, 제품 가운데에 별도로 공기가 빠져나가는 출구가 자리해 아기들이 주로 생활하는 1m 이하의 공간을 집중적으로 정화할 수 있다. 흡입구와 출구가 한쪽 방향만을 향하고 있는 공기청정기에 비해, 집안 어디에 두어도 구석구석 실내 공기를 보다 고르게 정화할 수 있다.

‘퓨리케어 360도 공기청정기’를 앞서 소개한 ‘휘센 듀얼 에어컨’ 과 동시에 사용하게 되면, 따로 사용할 때보다 전기료가 줄어드는 효과도 누릴 수 있다. 제품 상단 토출구에 있는 ‘클린부스터’가 깨끗한 공기를  멀리까지 내보내 실내 공기의 순환을 도와 에어컨 효율을 높여주기 때문이다. 또 듀얼 에어컨과 퓨리케어 360 공기청정기는 집안 분위기에 맞게 로맨틱 로즈나 오션 컬러 중 선택해 함께 배치하면 통일감 있고 세련되게 집안을 연출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