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다, 진짜가 나타났다 ‘시로코R’

흉내만 내던 스포츠카는 질렸다. 폭스바겐이 드디어 한국 땅에 ‘진짜’를 꺼냈다. 레이싱(Racing)을 위한 차, 시로코 R(Scirocco R)이 14일부터 판매를 시작한다. 

시로코 R은 고성능의 특화 모델을 개발하는 폭스바겐의 자회사, 폭스바겐 R GmbH에서 태어났다. 기존의 시로코가 이 곳을 통해 성능과 디자인을 한층 업그레이드 해 시로코 R로 다시 태어난 것. 

volks02.jpg

R이라는 이름이 붙은 만큼 모터스포츠의 레이싱 DNA를 간직하고 있다. 폭스바겐이 자랑하는 2.0 TSI 터보차저 가솔린 엔진, 그리고 6단 듀얼클러치 DSG 변속기가 장착됐다. 이 엔진은 배기량은 적으면서 최고출력 265마력, 최대토크 35.7kg.m(2,500~5,000rpm)의 뛰어난 성능을 보여준다. 제로백은 단 5.8초에 최고 속도는 250km/h에서 전자적으로 제한된다. 이쯤 되면 스포츠카로서의 성능은 충분하다. 더 매력적인 것은 연비도 11.2km/l나 된다는 점이다. 일반 시로코보다 10mm 낮은 스포츠 서스펜션에, 과격한 코너링에도 밸런스를 유지해주는 전자식 디퍼런셜 록 XDS 시스템도 장착됐다. 

volks03.jpg

바이제논 헤드램프, 블랙 스모크 테일램프, 듀얼 머플러 등은 생김새도 역동적이게 만든다. 시로코 R은 R 모델에만 특별히 적용되는 라이징 블루를 비롯, 캔디 화이트, 딥 블랙으로 총 세 가지 색상이다. 안팎으로 ‘R’ 로고를 곳곳에 새겨넣는 것도 잊지 않았다. 휠은 19인치 실버 페인티드 탈라데가를 적용해 스포츠 쿠페만의 개성을 강조했다. 

좋은 차 좋은 걸 누가 모르나. 문제는 가격인데 그 가격이 꽤 합리적인 편. 시로코 R의 국내 판매 가격은 4,820만원(VAT 포함)이다. 

GEARBAX

all about GEAR
press@gearbax.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