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공지능을 더하다, LG V30S 씽큐

LG전자가 MWC2018에서 V30S 씽큐를 발표했다. 자사 인공지능 브랜드인 씽큐(ThinQ)를 도입한 첫 스마트폰. LG V30을 기본으로 스마트폰에서 가장 많이 사용하는 기능에 AI 기술을 접목했다. 사용성부터 휴대성까지 고객의 편리함에 초점을 맞췄다는 것이 LG전자의 설명.

001

가장 큰 특징은 비전AI와 음성AI이다. 비전AI는 듀얼 카메라, 저왜곡 광각, 글래스 소재 크리스탈 클리어 렌즈 등 V30의 카메라에 AI 기술을 더한 것. 카메라로 사물을 비추면 피사체를 자동으로 분석해 인물, 음식, 애완동물, 풍경, 도시, 꽃, 일출, 일몰 중 하나를 분류하고 최적의 촬영 모드를 추천한다. 각 모드는 화각, 색감, 반사광, 역광, 채도 등을 고려해 피사체의 특징을 가장 잘 살리는 설정으로 구성했다.

002

사진을 찍으면 피사체의 정보를 알려주고 관련 제품의 쇼핑까지 도와주는 Q렌즈, AI 알고리즘을 이용해 촬영 환경의 어두운 정보를 분석하고 최대 두 배 밝은 사진을 찍을 수 있는 브파이트 카메라 기능도 추가했다.

003

음성AI는 음성 명령어를 확대해 편의성을 더욱 높인 기술. 대표적인 예가 Q보이스다. 소비자가 많이 사용하는 카메라, 전화, 날씨, 메시지 같은 앱을 음성으로 명령하고 제어할 수 있다. 물론 스마트폰을 열 필요도 없다. 또한 구글 어시스턴트에서 음성으로 작동시킬 수 있는 편의 기능도 확대했다.

004

V30S는 128GB, V30S+는 256GB의 저장공간을 제공하며 색상은 뉴 모로칸 블루, 뉴 플래티넘 그레이로 나왔다. 이전에 선보인 라즈베리 로즈처럼 수많은 렌즈로 이뤄진 렌티큘러 필름을 입혀 보는 각도에 따라 다른 광채를 띤다.

005

LG전자는 오는 3월 8일까지 예약 판매를 진행한다. 이 기간에는 LG 프라엘 듀얼 모션 클렌저나 톤플러스 등 다양한 경품을 증정할 예정. 정식 출시는 다음 달 9일로 잡았다. 우리나라를 시작으로 전 세계에 순차적으로 출시한다.

인공지능이 가미된 V30, 음…글쎄

한만혁

일상에 일상을 더해 이상을 이루는, 지극히 차가운 현실주의자. 제품을 보는 관점 역시.
mh@gearbax.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