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제품 들고 국내 시장 두드린 누포스

옵토마의 오디오 브랜드 옵토마 누포스가 국내 시장 진출을 알렸다.

누포스는 하이엔드 오디오 제조사. 심플하고 컴팩트한 디자인과 하이파이 음질을 구현하는 기술력을 기반으로 오디오 앰프와 헤드폰 앰프, 이어폰 등 하이엔드 제품을 주로 생산하고 있다. 지난 2005년 설립됐으며 2014년에 옵토마에게 인수됐다. 옵토마는 대만의 글로벌 브랜드. 우리에게는 프로젝터로 잘 알려져 있다. 옵토마는 누포스 인수 후 블루투스 이어폰에 중점을 두고 신제품을 개발하고 있다. 독창적인 기술을 기반으로 디자인도 개선했다.

옵토마 누포스 브랜드 책임자 크리스 루는 “국내 진출이 다소 늦은 감이 있지만 그만큼 준비를 많이 했다”고 설명했다. 제품의 품질을 견고히 다지고 합리적인 가격에 맞추기 위해 노력했다는 것. 월별 2만 개 정도의 판매량을 목표로 하고 있다는 말도 덧붙였다.

옵토마 누포스는 국내 진출 소식을 알리며 무선 이어폰 비(BE) 시리즈 3종을 발표했다. 완전무선 이어폰 프리 5/8과 무선이어폰 스포트 4가 그 주인공. 최신 기술을 적용해 사운드 품질을 높이고 직관적인 디자인과 밀착감 좋은 이어팁, 끊김 없는 연결 등 편의성을 강화했다. 주요 타깃은 젊고 창조적인 소비자로 잡았다. 참고로 비는 블루투스 이어폰(Bluetooth Earphone)의 약자이면서 소비자에게 ‘무엇이 되고 싶은가’라고 질문하는 브랜드의 핵심 메시지이기도 하다.

비 프리 시리즈는 일상에 자연스럽게 녹아 들어가는 완전무선 이어폰이다. 프리 8은 휴대성을 키운 소형 디자인으로 나비를 형상화했다. 좌우 유닛에 버튼을 하나씩 달았으며 음악 재생, 음성 비서, 전화 수신 등 다양한 기능을 수행한다. 메인 유닛인 왼쪽을 꺼내면 자동으로 전원이 켜지고 스마트폰에 연결된다. 이어폰 유닛 간 연결에는 고급 보청기에 사용하는 근거리 자기유도 기술(NFMI)을 사용한다. 안정된 좌우 페어링은 물론 끊김 현상도 덜하다.

내부에는 5.8mm 드라이버를 넣었다. 진동판은 불활성 금속 도금으로 만들었다. 덕분에 섬세하면서도 박력 있는 음악을 감상할 수 있다.

AAC와 aptX 코덱을 지원하며 영상과 사운드가 지연되는 현상도 해결했다. CVC 기술을 적용해 주변 소음 없이 통화할 수 있는 것 또한 특징. IPX5 등급의 방수 기능도 담았다. 임피던스는 32Ω, 재생 주파수는 20~2만Hz. 음악 재생 시간은 최대 4시간이다. 무게는 이어폰 한 쌍이 11g, 충전 케이스가 44g. 16만9000원.

비 프리 5는 보급형 완전무선 이어폰이다. 100여 명의 소비자를 대상으로 진행한 착용감 테스트에서 80% 이상이 만족하는 최적의 핏을 찾아냈다. 이를 적용한 것. 내부에는 5.6mm 드라이버 유닛을 넣었고 진동판은 그래핀으로 만들었다. 얇고 견고하며 저항률이 낮은 나노 소재다. 20만 개를 겹쳐야 겨우 머리카락 한 올 정도 두께지만 동일한 두께의 종이보다 1000배 가볍고 강철보다 200배 강하다. 전도율의 경우 구리보다 10배 높다. 일반 진동판보다 가볍고 강도와 전도율이 높은 것.

IPX5 등급의 방수를 지원하며 CVC 노이즈 캔슬링 마이크도 넣었다. 고속 충전 기술도 지원한다. 15분 충전으로 1시간 연속으로 음악을 들을 수 있다. 임피던스는 16Ω, 재생 주파수는 20~2만Hz. 음악 재생 시간은 최대 4시간이다. 무게는 이어폰 한 쌍이 12.6g, 충전 케이스가 56g. 컬러는 그래핀을 형상화한 블랙과 네이비 블루 중 선택할 수 있다. 9만9000원.

스포트 4는 스포츠에 특화된 블루투스 이어폰이다. 스포츠에 필요한 안정성, 디자인 착용감 등 다양한 요소를 고려해 만든 전문 피팅 솔루션 누핏(NuFit)을 적용했다. 스핀 핏 트윈 블레이드, 인체공학 디자인, 케블라 케이블, IPX5 방수 등이 여기에 속하는 기능이다.

여기에도 그래핀 진동판을 넣었으며 AAC, aptX 코덱을 지원한다. 15분 충전으로 2시간 동안 음악을 들을 수 있는 고속 충전 기능도 추가했다. 임피던스는 16Ω, 재생 주파수는 20~2만Hz. 음악 재생 시간은 최대 10시간이다. 무게는 15.5g. 컬러는 실버 화이트와 그레이시 블루로 나왔다. 9만9000원.

한만혁

일상에 일상을 더해 이상을 이루는, 지극히 차가운 현실주의자. 제품을 보는 관점 역시.
mh@gearbax.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