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틀 자이언트 푸조 508

작은 차 만들기 달인인 푸조는 그들의 기함도 작게 만들었다. 정말 모두가 큰 차를 원하는 게 아닌 건가?

사자 마크가 없다면, 푸조의 새로운 기함이라는 사실을 알아채지 못 할 뻔했다. 변해도 너무 변했다. 다행스럽게도 긍정적인 의견이 다수다. 헤드램프에서 시작된 주간주행등은 사자의 송곳니를 형상화해 범퍼 하단까지 떨어뜨렸다. 테일램프야 뭐, 언제나 그렇듯 사자가 할퀸 형상이다. 무엇보다 의아하건, 크기를 줄였다는 것이다. 브랜드를 막론하고 신차를 공개할 땐 으레 얼마나 더 커졌는지 강조한다. 하지만, 푸조는 당당히 얼마만큼 줄였다고 이야기한다. 왜 그랬을까? 이유는 간단하다. 더 아름다운 비율을 찾아야 했고 더욱 민첩하게 움직여야 했기 때문이다.

낮아진 전고는 프레임 리스 도어 영향이 크다. 또한, 너비는 30mm 넓어져 와이드한 비율을 갖게 됐다. 입체적인 크롬 패턴의 그릴도 어느덧 푸조를 상징하는 아이템이 됐다. 신선해진 외관만큼 실내 변화도 크다. 푸조의 자랑 i-콕핏도 한층 진화했다. 고해상도 풀컬러 그래픽의 12.3″ 헤드업 인스트루먼트 패널은 HUD 시스템이 없어도 언제나 높은 시인성을 자랑한다. 또한, 8″ 터치스크린은 직관적으로 운전자 손길을 기다리며, 피아노 건반 스타일의 토글 스위치는 필요한 기능을 빠르게 불러낼 수 있다.

당연히 애플 카플레이와 안드로이드 오토를 지원하며 모바일 기기와의 연결 없이 T맵과 카카오 내비게이션을 사용할 수 있는 ‘LTE 카블릿’은 선택 사양이다.대시보드는 우레탄 소재를 사용한 원피스 형태로 제작돼 더욱 넓어 보이는 효과를 준다. 대시보드 하단과 도어 트림 데코는 알뤼르/GT 라인은 카본 패턴을, 고성능 GT는 제브라 우드 에센스를 사용해 고급스러움을 배가시킨다.

무엇보다 이번 508이 기대되는 건, 짧아진 전장과 넓어진 너비가 가져다주는 운전 재미였다. 1.5ℓ 디젤 엔진의 최고출력은 130마력, 최대토크는 30.6kg·m로 8단 자동변속기와 호흡을 맞춘다. 사실, 그리 센 출력도 아니기에 화끈한 퍼포먼스를 기대하긴 어렵다. 하지만, 고속 주행보다 아기자기한 산길 드라이브를 좋아하는 운전자 혹은 나긋하게 목적지까지 이동하는 사람에게 충분한 힘이다. 시동을 걸면 나지막이 들려오는 엔진음이 정숙성에 얼마나 고민했는지를 보여준다. 분명, 4기통 디젤 엔진치고는 거의 최상급에 들어갈 수 있을 만하다.

절도 있게 움직이는 기어 레버를 원하는 위치에 놓고 주행을 시작하면, 8단 자동변속기가 ‘물건’이라는 생각이 떠나지 않는다. 부드럽지만, 듀얼 클러치가 부럽지 않을 정도로 빨리 기어를 바꿔 문다. 듀얼 클러치는 저단에서 신경질적인 반응을 가끔 보여주는 반면, 토크 컨버터 방식은 그렇지 않다. 짧아진 전장과 휠베이스는 코너를 돌아 나가는 재미를 알려준다. 끈질기게 아스팔트를 물고 늘어진다.

특히, 스티어링 휠을 감는 느낌이 아주 좋다. 정교하게 라인을 그리기에 알맞은 크기와 무게감이다. 한계가 어디인지 알아채는 게 어렵다. 단단한 하체에 파워트레인이 더 셌으면 어땠을까 하는 욕심이 생긴다. 물론, 그런 사람을 위해 고성능 GT도 라인업에 포함됐다. 입맛에 맞게 고르면 된다. 아무리 산길을 잘 달린다고 해도 일반적인 시내 혹은 고속 주행 상황이 더욱 중요하다. 엔진 회전수를 끌어올리면 부드럽게 반응하는 엔진과 변속기는 항상 침착한 모습을 보여준다. 최고출력이 낮아서? 아니다. 우리는 2.0 모델도 같이 시승했는데, 가속 페달을 깊게 밟지 않는 이상 1.5 디젤 모델과 비슷했다. 푸근한 승차감을 위한 배려라 생각된다.

안전 장비도 일품이다. 한 브랜드의 기함이다 보니 어찌 보면 당연한 지도 모르겠다. 전 트림에 기본으로 세이프티 플러스 팩이 올라갔다. 크루즈 컨트롤, 5km/h~140km/h 사이 속도에서 충돌 위험시 스스로 자동해 사고를 예방하거나 피해를 최소화한다. 또한, 액티브 세이프티 브레이크 및 차간 거리 경고, 차선 이탈 시 차량 스스로 스티어링 휠을 제어해 차로로 복귀한다. 작은차 만들기 달인인 푸조는 그들의 기함도 작게 만들었다. 그들은 자신 있게 말한다. “모두가 큰 차를 원하는 게 아니다”라고. 분명 매력적인 발언이다.

PEUGEOT 508 1.5
Price 3990만 원
Engine 1499cc I4 터보 디젤, 130마력@3750rpm, 30.6kg·m@1750rpm
Transmission 8단 자동, FWD
Performance 0→100 N/A 초, N/A km/h, 14.6km/ℓ, CO₂ 129g/km
Weight 1575kg

LOVE 디자인, 파워트레인, 섀시
HATE 푸조인 걸 잘 몰라준다
VERDICT 가격대비 최고의 세단

최재형 사진 김범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