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고가 만든 랜드로버 디펜더

2019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등장한 랜드로버 올 뉴 디펜더 세계 최초 공개를 기념하기 위해 레고에서 랜드로버 디펜더를 선보인다.

레고의 무한한 창의성을 더한 새로운 레고 테크닉 랜드로버 디펜더는 동력 제품의 실제 형태와 기능을 사실적으로 구현해 낼 수 있도록 제작돼 어린이는 물론 마니아 층에서도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컬렉션이다.

총 2573 피스로 구성된 레고 테크닉 랜드로버 디펜더는 실제 차량 고유의 실루엣과 오프로드 능력을 결합했다. 차체 크기는 길이 420mm, 높이 220mm, 너비 200mm다. 또한, 3개의 디퍼렌셜이 장착된 4륜구동 시스템, 독립형 서스펜션, 작동이 가능한 윈치 등 다양한 실물 요소들이 정교하게 구현됐다.

보닛 아래 장착된 6기통 엔진은 실제로 피스톤이 움직이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으며, 저단과 고단 기어비 전환을 위한 레버를 적용했다. 역대 레고 테크닉 변속 장치 중 가장 정교하게 디자인된 변속기는 사실감이 넘친다. 거기에, 탈착식 루프랙, 사다리, 트랙션 매트 등 액세서리까지 모든 것을 완벽하게 갖춰 세계 최고의 오프로더인 디펜더를 사실감 넘치는 모습으로 재현했다.

정통 SUV 아이콘인 올 뉴 디펜더는 자동차 디자인의 경계를 확대해 레고 테크닉과 같은 제품이 탄생할 수 있도록 영감을 주고 있다. 전후방 짧은 오버행과 독특한 실루엣을 통해 한눈에 디펜더임을 알아볼 수 있도록 했으며, 측면 사이드 오픈 테일 게이트와 외부 스페어 타이어를 장착하는 등 고유의 디자인 요소를 유지했다.

레고는 디펜더 이전에도 부가티 시론을 실제 크기로 만들어 직접 드라이버가 탑승, 주행까지 해내는 모습을 보여주며, 마니아를 놀라게 한 적도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