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이 함께 즐거운 AMG! 메르세데스-AMG GT 63 S 4매틱+ 4도어 쿠페

도로 위의 레이스카 AMG GT 63 S 4도어 쿠페를 시승했습니다. 그것도 용인 AMG 서킷에서.
정식 이름은 참 길고 어렵다. ‘더 뉴 메르세데스-AMG GT 63 S 4매틱+ 4-도어 쿠페’
이 특별한 녀석은 AMG에서 처음 내놓은 고성능 세단이다. 쿠페 같은 실루엣이지만 문 네 짝을 달고 실용성과 운전 재미를 모두 챙긴 스페셜 모델이다.


V8 4.0리터 바이터보 가솔린엔진을 품고 639마력과 91.7kg.m 토크를 낸다. MCT 9단 스포츠 변속기와 궁합을 맞춰 정지에서 시속 100km 가속을 3.2초 만에 끊는다. 그야말로 몬스터급 체력이다.
이 강력한 녀석을 용인 AMG 서킷에서 달려봤다. 비록 서킷 행사라 충분한 주행은 불가능했지만 녀석의 강력한 주행 성능과 매력, 장점을 느끼기에 나름 괜찮았다.


이름 참 긴 이 모델은 메르세데스-AMG가 독자 개발한 3번째 모델이자 첫 번째 4도어 스포츠 세단이다. 이들은 녀석의 콘셉트를 도로 위의 레이스카로 명명했다. 독특한 디자인, 제법 좋은 편의성, 탁월한 엔지니어링을 4도어 패스트백에 잘 녹여냈다.
메르세데스-AMG GT 4도어 쿠페의 볼록한 표면과 근육질 차체는 최고의 성능을 발휘할 수 있도록 돕는다. 낮은 루프와 기다란 보닛, 전면을 장식하는 대형 AMG 파나메리카나 그릴은 육중하면서도 날렵한 이미지의 4도어 쿠페 DNA를 강조한다. 메르세데스-AMG GT 63 S 4MATIC+ 4도어 쿠페는 4인승, 43 4MATIC+ 4도어 쿠페는 5인승으로 공간 활용이 가능하다.


프레임 없는 창문과 완만한 곡선을 그리며 뻗은 루프라인은 클래식한 쿠페 디자인을 보여준다. 뒷좌석은 GT 고유의 라인을 손상시키지 않으면서도 여유로운 공간으로 실용성을 제공한다. 뒷모습 또한 GT의 전형적인 디자인 요소를 품었다. 슬림한 LED 테일 램프는 특징적인 트렁크 라인을 살려주며, 액티브 리어 윙은 GT 패밀리의 특성을 강조하며 중요한 공기역학 요소로 작용한다.
실내는 전반적으로 감성을 강조하는 한편, 첨단 기술을 곳곳에 배치해 편의성을 극대화했다. V8 엔진을 형상화한 센터 콘솔로 기능적 요건을 부각 시키며 AMG 성능에 대한 자부심을 드러낸다. 두 개의 12.3인치 와이드 스크린 콕핏, 슈퍼 스포츠 콘셉트 계기반이 적용됐다. 그 외에도 곳곳에 역동성과 첨단 기술을 결합해 풍부한 감성 디자인, 넉넉한 공간과 최첨단 AMG 기술을 경험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메르세데스-AMG GT 63 S 4MATIC+ 4도어 쿠페는 셔터가 장착된 액티브 에어 패널, 전방부 측면의 공기 흡입구 내 3개의 수평 루브르, 뒷모습의 독특한 디퓨저 디자인, 사다리꼴 모양의 테일 파이프가 있는 트윈 파이프 배기 시스템으로 차별화된 겉모습을 완성했다. 액티브 에어 패널은 상황에 따라 즉각적으로 반응해 공기 저항을 줄인다. AMG 레터링이 있는 두 개의 개별 시트와 인포테인먼트, 실내 온도 조절 등 다양하고 흥미로운 기능을 제공하는 고해상도 터치스크린이 탑재된다.


메르세데스-AMG GT 63 S 4MATIC+ 4도어 쿠페는 4.0리터 V8 바이터보 엔진(M177)을 탑재해 최고 출력 639마력, 최대 토크 91.7kg.m의 폭발적인 주행 성능을 발휘한다. 또한, 정지에서 시속 100km까지 단 3.2초에 불과하다. V8 바이터보 엔진은 주행 상황에 맞춰 신속하게 강도를 조정해 최적의 주행과 공기역학 성능을 실현하는 엔진 마운트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그뿐만 아니라 AMG 실린더 메니지먼트 시스템을 통해 1000rpm에서 3250rpm 구간에서 4개의 실린더를 지능적으로 비활성화해 연료 소비를 줄이고 효율성을 극대화한다.
메르세데스-AMG GT 63 S 4MATIC+ 4도어 쿠페는 8기통 엔진이 요구하는 성능을 구현하기 위해 최적화된 AMG 스피드 시프트 MCT 9단 변속기가 맞물린다. 습식 클러치를 적용한 변속기는 무게와 관성이 줄고 반응이 최적화되며, 최적의 가속을 보장하는 레이스 스타트 기능을 제공한다.


메르세데스-AMG GT 4도어 쿠페는 AMG 서스펜션으로 우수한 민첩성과 서킷용 레이스 다이내믹스를 발휘한다. 멀티 챔버 에어 서스펜션인 AMG 라이드 컨트롤+를 적용해 향상된 민첩성, 안정적인 코너링 그리고 더욱 강력한 트랙션을 제공한다.
또한 슬리퍼리, 컴포트, 스포츠, 스포츠+, 레이스, 인디비주얼 총 6가지 주행모드를 품었다. 더불어 저장되어 있는 새로운 AMG 다이내믹스는 운전자의 다양한 요구 사항 및 주행 조건에 맞춰 AMG GT 4도어 쿠페의 핸들링 특성을 보다 차별화된 방법으로 조절한다. AMG 다이내믹스는 베이직, 어드밴스드, 프로, 마스터의 민첩성 기능이 포함되어 해당 주행 프로그램에 맞게 자동 선택된다. 주행 프로그램에 따라 엔진 반응, 서스펜션, 사륜구동 시스템 제어 및 완전히 재개발된 ESP의 제어 한계 등이 지능적으로 적용된다. 레이스 주행 프로그램 내의 마스터 모드는 최적의 민첩성을 보장하고, AMG GT 패밀리의 뛰어난 드라이빙 다이내믹스를 최대한 끌어냄으로써 최고의 효과를 낸다.
메르세데스-AMG GT 63 S 4MATIC+ 4도어 쿠페의 성능을 뒷받침하는 리어 액슬 리미티드 슬립 디퍼렌셜은 고속 주행 및 코너링 상황에서의 접지력 상실로 인해 한쪽 바퀴가 과도하게 미끄러지는 것을 제어해줌으로써 항상 최적의 접지력을 제공한다. 더불어 액티브 리어 액슬 스티어링 시스템과 함께 움직여 최적의 접지력을 제공함과 동시에 다이내믹한 주행성능을 제공한다.
비록 충분치 않았지만 용인 AMG 서킷에서 경험한 녀석의 매력과 장점은 충분히 매력적이고 넉넉히 강력했다. 2억 4000이 넘는 가격을 고려하면 이만큼 탁월해야 한다는 생각이 지배적이지만, 세상에 값어치 못하는 녀석들도 적잖다. 그에 반해 값어치를 훌쩍 뛰어넘는 녀석들도 제법 존재한다. 바로 이 모델처럼.

글 이병진

메르세데스-AMG GT 63 S 4매틱+ 4도어 쿠페

가격 2억 4540만 원
엔진 3982cc V8 터보 가솔린, 639마력/5500~6500rpm, 91.7kgㆍ m/2500~4500
변속 9단 자동 MCT, 4WD
출력 성능 0→100 3.2초, NA km/h, 7.2km/ ℓ
무게 NA k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