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의 영원한 아이콘, 911(8세대) 출시

포르쉐코리아가 포르쉐의 아이코닉 모델이자 스포카의 대명사인 8세대 911을 출시했다. 이번에 출시되는 911은 카레라 S, 카레라 4S의 쿠페와 카브리올레 모델로 총 4종이다.

포르쉐 브랜드를 상징하는 911은 1963년 첫 공개 이후, 8세대에 걸쳐 독보적인 스포티함으로 끊임없이 스포츠카의 기준을 제시해왔다. 포르쉐만의 감성과 극대화된 효율성 그리고 광범위한 디지털 기술로 무장한 신형 911은 모든 혁신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포르쉐의 스타일 아이콘이자 스포츠카의 대명사다.

6기통 수평대향 터보차저 엔진을 탑재한 911 카레라 S와 카레라 4S는 최고출력 450마력을 발휘하며 그 어느 때보다 강력해진 파워를 자랑한다. 또한, 더욱 향상된 연료분사 프로세스와 터보차저 및 인터쿨러 시스템의 새로운 레이아웃으로 구동 효율성도 개선됐다. 이를 통해 이전 모델과 비교해 출력이 30마력 증가했다.

신형 911에는 새롭게 개발된 8단 PDK가 장착돼, 카레라 S와 카레라 4S 모두 정지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하는데 4초가 채 걸리지 않는다. 후륜구동 카레라 S 쿠페는 3.7초, 카브리올레는 3.9초, 카레라 4S 쿠페는 3.6초, 카브리올레는 3.8초가 소요된다. 911 카레라 S의 최고속도는 쿠페 308km/h, 카브리올레 306km/h, 카레라 4S 쿠페 306km/h, 카브리올레 304km/h에 달한다. 911 카레라 S와 카레라 4S의 연비는 리터당 8.2km다.

911은 포르쉐 디자인 DNA를 완벽하게 반영해 시대를 초월하면서도 현대적인 디자인을 추구하는 포르쉐 911의 역사를 반영한다. 카브리올레는 포르쉐 특유의 카브리올레 디자인 형태를 유지하면서도 쿠페의 현대적 라인을 반영하고 있다.

20인치 프런트 휠과 21인치 리어 휠로 더욱 넓어진 휠 하우징 아치가 인상적이며, 모든 911에서 동일한 너브를 갖게 된 리어 엔드는 중앙 부분의 슬림 라인이 시각적으로 더욱 부각돼 보인다. 차량 전면의 차체 폭은 45mm 넓어졌다. 도어에 통합된 전동 팝 아웃 핸들은 부드러운 측면 윤곽선이 돋보이며, 새로운 LED 헤드램프 사이의 보닛은 오리지널 911 세대의 디자인을 연상시킨다. 차량 후면은 훨씬 더 넓어진 폭과 가변 리어 스포일러, 매끄럽고 우아한 라이트 라인으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드러낸다. 프런트와 리어 부분을 제외한 모든 외관은 알루미늄으로 제작됐다.

911 카브리올레는 쿠페의 모든 혁신 요소뿐 아니라 새로운 유압 장치로 지붕 개폐가 더욱 빨라지는 등 카브리올레만의 진보된 기능을 갖췄다. 완전 자동화된 소프트 탑은 후면창과 통합된 글래스 형태로 마그네슘 표면 요소가 포함돼 고속에서도 루프가 팽창되지 않도록 방지한다. 소프트 탑은 최대 50km/h의 속도에서 개폐되며, 새로운 유압 장치 덕분에 개방 시간이 12초로 단축됐다. 전자식으로 확장 가능한 윈드 디플렉터는 바람의 영향으로부터 탑승자를 보호한다.

새로워진 인테리어는 오목한 계기반과 직선 라인이 강조된 대시보드가 특징이다. 중앙에 위치한 태코미터와 함께 2개의 얇고 프레임이 없는 디스플레이는 운전자에게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며, 10.9인치 포르쉐 커뮤니케이션 매니지먼트 센터 스크린은 운전에 방해 없이 더욱 신속하게 작동된다.

911 카레라 S 쿠페와 카브리올레, 카레라 4S 쿠페와 카브리올레의 가격은 각각 1억6090만 원, 1억7750만 원, 1억7030만 원, 1억8680만 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