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형 재규어 XF 가솔린 모델 추가, 이젠 팔릴까?

재규어 랜드로버 코리아는 첨단 테크놀로지와 진보된 디자인의 조화로 동급 세그먼트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한 프리미엄 스포츠 세단 2020년형 XF 가솔린 모델을 출시한다.

재규어는 올해 4월 디젤 엔진을 탑재한 2020년형 XF 3개 모델을 출시한 데 이어 가솔린 엔진을 탑재한 ‘25t 포트폴리오’, ‘25t 체커드 플래그 에디션’, ‘25t AWD 체커드 플래그 에디션’ 3가지 모델을 추가해 소비자들에게 더욱 다양한 옵션을 제공한다. 특히, 2020년형부터 추가된 체커드 플래그 에디션은 독특한 배지, 휠, 최고의 파워트레인으로 차별화된 다이내믹함과 고급스러움을 제공한다.

XF는 재규어의 디자인 철학을 반영하고 있는 모델로 날렵하고 스포티한 느낌이 강조된 미래지향적인 디자인이 특징이다. 강렬한 캐릭터 라인은 XF만의 역동적인 특성을 상징적으로 보여주며, 간결한 디자인과 완벽한 엔지니어링의 이 상정인 조화로 에어로다이내믹스와 퍼포먼스, 안전성 등에서 보다 향상된 성능을 제공한다. 또한, 재규어의 상징적인 ‘J’ 블레이드 LED 주간주행등으로 둘러싸인 어댑티브 LED 헤드램프는 도로 위 빛나는 존재감을 더한다.

실내에서는 최고급 소재와 정교함이 빚어낸 영국 장인정신의 진가를 느낄 수 있다. 최고급 품질의 가죽으로 마감된 시트, 독특한 로테이딩 에어벤트와 대시보드를 가로지르는 강렬한 마감의 알루미늄 피니셔는 세련된 실내 분위기를 연출한다. 특히, 전 트림에 실내 조명의 색상과 조도를 조정할 수 있는 무드 라이팅이 탑재돼 운전자 취향에 맞는 인테리어 분위기를 만들 수 있다.

XF 가솔린 모델에는 내외관에 체커드 플래그 로고 커스텀 디자인을 추가한 체커드 플래그 에디션이 포함돼 레이싱 헤리티지를 자랑하는 재규어만의 특별함을 더했다. 외관은 체커드 플래그 전용 바디 킷과 블랙 팩, 18인치 글로스 블랙 피니시 휠을 적용해 더욱 다이내믹함을 느낄 수 있으며 인테리어에는 콘트라스트 스티치가 포함된 가죽 스포츠 시트와 함께 체커드 플래그 스티어링 휠 그리고 글로스 블랙 트림 피니셔와 다크 헥스 알루미늄 패널 피니셔를 적용해 디자인을 완성했다. 더불어 체커드 플래그 에디션은 산토리니 블랙, 유롱 화이트, 아이거 그레이 등 총 세 가지의 고급스러운 메탈릭 컬러를 선택할 수 있다.

2020년형 XF에는 혁신적인 파워트레인과 함께 편안하고 안전한 주행을 돕는 첨단 능동 안전 시스템도 기본 사양으로 탑재돼 있다. 사각지대 어시스트 시스템과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역시 모든 트림에 탑재된다. 보행자 접촉 감지 시스템과 오르막길 주행 보조 장치도 전 차량에 포함된다.

혁신적인 온-디맨드 방식의 AWD 시스템은 인텔리전트 드라이브라인 다이내믹스(이하 IDD)를 핵심으로, 악조건의 날씨와 미끄러운 도로 상황에서도 안정적인 주행을 제공한다. 재규어 랜드로버에서 자체 개발한 IDD는 스티어링 휘 각도, 바퀴 속도 등 차량 주행 상황의 세부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언더스티어 또는 오버스티어가 감지됐을 경우 최적의 토크 분배를 제공해 트랙션을 회복하고 차량 제어력을 유지한다. 기본 사양으로 제공되는 토크 벡터링 시스템은 브레이크를 독립적으로 제어함으로써 급격한 코너에서 차량의 코너링 성능과 제어력을 극대화한다.

2020년형 XF 가솔린 모델의 가격은 25t 체커드 플래그 에디션 7300만 원, 25t 포트폴리오 7340만 원, 25t AWD 체커드 플래그 에디션 7670만 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