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관물

BMW M135i, M 퍼포먼스 핫 해치의 펀 투 드라이브

최재형 2019년 11월 15일

17시간을 날아 도착한 남아공 요하네스버그 근처 키알라미 서킷. 1990년대 F1을 치르고 포르쉐 테스트 드라이브 현장으로 사용됐던 국제 공인 서킷에서 3세대로 진화한 신형 1시리즈를 만났다. 2004년 처음 등장한 신형 1시리즈는 BMW가 보여주는 작은 고급차의 새로운 기준이었다 2011년 2세대 1시리즈는 120d라는 이름의 쿠페로 국내에 소개되면서 도로에서 심심찮게 볼 수 있었고, 부분변경을 거치고 쿠페는 2시리즈로 개명하면서 5도어 해치백으로 가닥을 잡은 1시리즈는 꾸준한 인기를 얻었다. 쿠페나 해치백처럼 작은 차였지만 BMW 특유의 뒷바퀴 굴림 구동방식을 고집하며 남다른 운전 재미를 품은 동급 유일한 개성만점 모델이라는 개성과 상징성도 꾸준한 인기의 이유였다. 그랬던 1시리즈가 최근 3세대로 진화하면서 또 한 번 변화를 결정했다. 뒷바퀴 굴림을 포기하고 미니와 플랫폼을 공유하며 앞바퀴 굴림을 선택한 것이다. BMW 마니아들은 앞바퀴 굴림으로의 변화를 안타까워했지만(120d 쿠페 오너였던 나도 내심 아쉬웠다) 실물을 경험하고 최종 결론을 내기로 보류했다. 그리고 최종 판정을 내리기 위해 지구 반 바퀴를 돌아 남아공에 도착한 것이다. 앞바퀴 굴림 1시리즈는 비록 극단적인 프런트 오버행은 포기했지만 그만큼 실내공간을 넓힐 수 있었다. 구동 방식의 변화(길어진 프런트 오버행)로 차체 비율이 다소 평범해졌지만 실물은 여전히 똘똘한 1시리즈였다. 하나의 연결된 형태로 완성한 키드니 그릴 서라운드 디자인은 1시리즈의 강렬한 존재감을 강조했고, 날카롭게 디자인한 헤드 램프는 젊고 공격적인 이미지를 강조했다. 변화의 폭은 겉모습보다 실내가 컸다. 더 이상 패밀리의 막내 모델이라는 사실은 실내에서 느낄 수 없다. 고급스러운 소재와 마감재, 운전자 중심의 설계가 돋보이는 실내는 앞바퀴 굴림 플랫폼 덕에 크고 넓어졌다. 뒷좌석 무릎 공간은 이전 세대보다 33mm 더 커졌고 슬라이딩 파노라마 선루프를 선택하면 헤드룸이 19mm 늘어난다. 뒷공간은 이전보다 20리터 커진 380리터, 뒷좌석 등받이를 접으면 최대 1200리터까지 늘어난다. 완전변경을 거친 신형 1시리즈의 엔진 라인업은 모두 5가지로 가솔린 2가지와 디젤 3가지. 국내에는 효율성 탁월한 118d가 맨 먼저 선보이고 추후 라인업을 늘릴 계획이다. 가솔린 엔진 라인업의 엔트리 트림인 118i는 1.5리터 3기통 가솔린 엔진을 얹고 140마력을, 국내 첫 출시되는 118d는 150마력을 낸다. 1시리즈 가운데 4기통 가솔린 엔진을 얹은 M135i x 드라이브는 최대 306마력의 강력한 힘을 발휘한다. 8단 스텝트로닉 스포츠 변속기에는 새롭게 개발된 토센 LSD 사륜구동 시스템을 포함해 최적의 구동력 배분과 함께 더욱 스포티한 주행감을 선사한다. M135i에 기본 적용된 M 스포츠 스티어링은 날카로운 반응으로 민첩함을 더하고 M 스포츠 브레이크는 출력을 능가하는 제동성능을 품었다. 1시리즈 최초로 등장한 M 퍼포먼스 모델인 M135i의 운전석에 올랐다. 소재는 고급스럽고 조립품질은 군더더기 없다. 이 녀석은 평범한 1시리즈와 M 카 사이의 가교

모하비, 사골이어도 괜찮아

최재형 2019년 11월 13일

모하비가 새로운 모습으로 등장했지만, 풀모델체인지는 아니다. 프레임 바디라는, 요즘 SUV에서는 꽤 드문 타입이다. 다부진 앞모습은 4개의 헤드램프와 6개의 세로 바 LED는 주간주행등 역할을 한다(아래 3개는

한국땅을 밟은 포르쉐 타이칸

최재형 2019년 11월 8일

포르쉐의 순수 전기 스포츠카 타이칸이 아시아 시장 최초로 한국에 선보였다. 특히, 스포츠카의 미래를 만들어가는 포르쉐의 지속 가능성 전략을 비롯해, 800볼트 전압 시스템, 충전 기술 등

포드 익스플로러가 잘 팔리는 이유

최재형 2019년 11월 7일

신형 익스플로러가 국내 상륙했다. 익스플로러는 포드의 대형 SUV로 꾸준한 인기(특히 국내에서)를 구가하고 있는 자사 효자 모델이다. 물건에 대한 가치를 논하는 일명 ‘가성비’ 탁월한녀석이자상품성과패키징도대체로무난하다는평이꾸준해인기가 줄지 않고

페라리 SF90 스트라달레! 첫 번째 하이브리드 페라리의 모든 것

최재형 2019년 11월 7일

페라리가 만든 첫 하이브리드 모델이 국내 시장에 공개됐다. 플러그인 하이브리드로 완성한 모델의 이름은 SF90 스트라달레. 이 이름은 페라리 레이싱팀 스쿠데리아 페라리가 만들어진 지 90년이 되는

새로운 가솔린 SUV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최재형 2019년 11월 7일

BMW X 시리즈의 막내 모델인 X1이 페이스리프트 모델로 출시됐다. 지난 2015년 2세대 모델 이후 맞은 부분변경 모델로 개선된 디자인과 뛰어난 활용성, 다양한 최신 편의기능을 갖춘

폭스바겐 티구안의 대안?

최재형 2019년 11월 6일

폭스바겐 티구안은 인기가 매우 좋은 모델이다. 디자인과 실용성 그리고 연료효율까지 소비자를 만족시키며 꾸준한 판매량을 보여주고 있다. 비슷한 크기의 다른 모델이 없는 건 아니지만, 티구안의 판매량이

쏘나타 어떤 트림이 괜찮을까요?

최재형 2019년 11월 5일

오늘은 옛날부터 ‘핫’했고 지금도 뜨거운 현대차의 대표 가족 세단 쏘나타 이야기다. 차의 성능이나 시승기라기 보다 철저히 소비자 입장에서 심사숙고해 골라낸 일종의 바이어스 가이드인 셈이다. 오래전부터 쏘나타는 무난하고 모던한 패밀리 세단의 대명사였다. 어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