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국산차"

숫자로 보는 혼다 어코드 하이브리드의 장점

2017년 1월 20일

자동차 선택에 있어 가장 중요한 것은 무엇일까? 누구는 디자인을, 또 성능을, 어떤 사람은 다양한 편의품목을 이야기할 것이다. 그러나 대다수 소비자는 자동차를 구매할 때 ‘돈’을 가장

르노삼성이 그리는 큰 그림 

2017년 1월 19일

지난해 우리 자동차시장의 키워드는 단연코 ‘르노삼성’이었다. 그도 그럴 것이 내놓는 제품마다 히트를 치며, 그들의 브랜드 엠블럼처럼 시장의 ‘태풍의 눈’으로 떠올랐다. 훌륭한 전략과 제품이 만들어 낸 결과물이다. 이

여자의 눈으로 본 모닝의 매력

2017년 1월 18일

다부진 인상, 한껏 커진 차체. ‘작지만 강한 차’라는 슬로건이 완벽하게 맞아 떨어진다. 외관만 보면 그렇다. 신형 모닝에 대한 이야기다. 기아차가 신형 모닝을 동대문 디자인 플라자에서

크루즈가 폐공장으로 간 사연은?

2017년 1월 17일

쉐보레 신형 크루즈가 본격적인 시동을 걸었다. 대망의 첫 걸음을 내딛은 곳은 서울 영등포의 대선제분 공장. 크루즈는 왜 폐공장으로 갔을까? 최근 젊은 세대를 중심으로 유행처럼 옛

쉐보레 신형 크루즈, 임직원이 추천한 트림은?

2017년 1월 17일

쉐보레가 신형 크루즈의 본격적인 출시를 알렸다. 가격은 1천890만 원에서 2천478만원. 새 크루즈의 가격은 커진 차체와 각종 편의장치를 감안하면 납득할 수 없을 정도는 아니다. 하지만 경쟁차에

쉐보레 신형 크루즈, 1,890만~2,478만 원에 판매

2017년 1월 17일

쉐보레가 신형 크루즈의 공식 출시를 알렸다. 4천665밀리미터의 경쟁차 중 가장 긴 차체를 가진 신형 크루즈는 기존과 비교해 10밀리미터 낮아 안정적이고, 날렵한 비례를 갖고 있다. 또 공기역학

쉐보레 크루즈, 시장점유율 62.4% 아반떼 넘을까?

2017년 1월 16일

쉐보레 2세대 신형 크루즈의 출시가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준중형 시장은 매년 치열하게 전개되는 것 같아도, 현대차 아반떼의 독주체제가 굳은 지 오래다. 실제 아반떼는 준중형 시장점유율

수트 안에 드러난 수퍼맨 티셔츠, G80 스포츠

2017년 1월 12일

그 동안 기자와 인연이 없었던 현대. 그들의 평판이 대단히 올라갔다. 아반떼는 스포츠 배지를 달고서 네티즌을 들끓게 했고, 3세대 i30는 호기롭게 골프를 라이벌로 지목했다. 고성능 브랜드

[2017 NAIAS] 우아함을 입었습니다,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 쿠페

2017년 1월 12일

메르세데스-벤츠가 E-클래스의 네 번째 파생모델 E-클래스 쿠페를 8일(미국 현지시각) 미국 디트로이트에서 개막한 2017 북미국제오토쇼(North American International Auto Show, NAIAS)에서 세계 최초 공개했다. 신형 E-클래스 쿠페는

[2017 NAIAS] 혼다 오딧세이, 다재다능한 미니밴을 꿈꾸다

2017년 1월 12일

혼다가 8일(미국 현지시각) 미국 디트로이트에서 개막한 2017 북미국제오토쇼(North American International Auto Show, NAIAS)에 북미 소비자를 위한 전용 미니밴 신형 오딧세이를 소개했다. 오딧세이는 출시 국가에 따라

[2017 NAIAS] 왕좌는 언제나 나의 것, 토요타 캠리 

2017년 1월 12일

토요타가 8일(미국 현지시각) 미국 디트로이트에서 개막한 2017 북미국제오토쇼(North American International Auto Show, NAIAS)에 북미 중형 시장의 절대자, 캠리를 내놨다. 8세대 신형이다. 이번 8세대 신형 캠리는

[2017 NAIAS] 닛산 캐시카이, ‘로그’ 이름을 받다 

2017년 1월 11일

닛산이 지난 8일(미국 현지시각) 개막한 2017 디트로이트모터쇼(North American International Auto Show, NAIAS)에 로그 스포츠를 공개했다. 우리가 익히 알고 있는 SUV 캐시카이의 미국 버전이다. 미국 시장에서